HOME > etc > 성서정과
연중 25주간 금요일(녹)  성서정과 목록  프린트 
날짜 : 2018년 9월 28일
  • 전체보기
  • 본기도

    • 사랑의 하느님, 예수 그리스도께서는 우리가 지극히 작은 자에게 베푸는 사랑이 주님께 행한 일이라고 가르쳐주셨나이다. 비오니, 주님께서 자신을 낮추시어 이 세상에 오신 것처럼 우리도 이웃을 섬기며 살게 하소서.
  • 제1독서

    • 전도 3:1-11
      1    무엇이나 다 정한 때가 있다. 하늘 아래서 벌어지는 무슨 일이나 다 때가 있다.
      2    날 때가 있으면 죽을 때가 있고 심을 때가 있으면 뽑을 때가 있다.
      3    죽일 때가 있으면 살릴 때가 있고 허물 때가 있으면 세울 때가 있다.
      4    울 때가 있으면 웃을 때가 있고 애곡할 때가 있으면 춤출 때가 있다.
      5    연장을 쓸 때가 있으면 써서 안될 때가 있고 서로 껴안을 때가 있으면 그만둘 때가 있다.
      6    모아들일 때가 있으면 없앨 때가 있고 건사할 때가 있으면 버릴 때가 있다.
      7    찢을 때가 있으면 기울 때가 있고 입을 열 때가 있으면 입을 다물 때가 있다.
      8    사랑할 때가 있으면 미워할 때가 있고 싸움이 일어날 때가 있으면 평화를 누릴 때가 있다.
      9    그러니 사람이 애써 수고하는 일이 무슨 소용이 있겠는가?
      10    그래서 하느님께서 사람에게 시키신 일을 생각해 보았더니,
      11    하느님께서는 모든 것이 제 때에 알맞게 맞아 들어가도록 만드셨더라. 그러나 하느님께서 사람에게 역사의 수수께끼를 풀고 싶은 마음을 주셨지만, 하느님께서 어떻게 일을 시작하여 어떻게 일을 끝내실지 아는 사람은 하나도 없다는 것을 나는 알았다.

  • 시편

    • 시편 144:1-4
      1    나의 반석, 야훼여, 찬미받으소서. 그는 싸움에 익숙하게 내 손 가르치시고 전쟁에 쓸 내 손가락을 익혀주신 분,
      2    나의 사랑, 나의 보루, 나의 요새, 나의 해방자, 나의 방패, 내가 피할 은신처, 뭇 민족을 내 발 앞에 굴복시키신 분,
      3    야훼여, 사람이 무엇이기에 이처럼 알아주시옵니까? 인간이 무엇이기에 염려해 주시옵니까?
      4    사람은 한낱 숨결에 지나지 않는 것, 한평생이래야 지나가는 그림자입니다.

  • 제2독서
  • 복음

    • 루가 9:18-22
      18    어느 날, 예수께서 혼자 기도하시다가 곁에 있던 제자들에게 "사람들이 나를 누구라고 하더냐?" 하고 물으셨다.
      19    그들이 "대개는 세례자 요한이라고 합니다마는 엘리야라고 하는 사람들도 있고 옛 예언자 중의 하나가 다시 살아났다고 하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하고 대답하였다.
      20    "그러면 너희는 나를 누구라고 생각하느냐?" 하고 다시 물으시자 베드로가 나서서 "하느님께서 보내신 그리스도이십니다." 하고 대답하였다.
      21    예수께서는 이 일을 아무에게도 말하지 말라고 단단히 당부하셨다.
      22    예수께서는 이어서 "사람의 아들은 반드시 많은 고난을 겪고 원로들과 대사제들과 율법학자들에게 배척을 받아 죽었다가 사흘 만에 다시 살아날 것이다." 하고 말씀하셨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